2020.4.1 수 12:57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보도자료등록시민기자등록뉴스레터   블로그 포스트
분당뉴스
뉴스정치사회
최미경의원 대표발의, ‘성남시 100리터 종량제 봉투’ 폐지
분당뉴스 기자  |  onad200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08  12:49:42

   
 
청소노동자 환경미화원들의 열악한 근로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성남시의회 최미경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 대표발의한 ‘성남시 종량제봉투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7일 제250회 성남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통과했다.

환경미화원들의 건강악화의 원인인 100리터 쓰레기봉투를 없애고, 75리터를 용량을 신규로 제작하는 조례안이다.

100리터 쓰레기봉투에 압축기를 사용해 꾹꾹 눌러 담거나 봉투 묶는 선까지 테이프를 붙여 배출하면 30kg~40kg을 넘는다. 환경부 지침에 25kg을 넘을 수 없다. 하지만 시민들은 무게 제한이 있는 것도 모르고 일일이 무게를 재고 버리지 않는다.

과도한 중량의 쓰레기봉투를 수거차량에 상차하는 작업을 반복하는 환경미화원들은 손목, 무릎 및 허리통증에 시달리고 있는 실정이다.

최 의원은 “행정은 사람 중심”이라며 “환경미화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한다”고 밝혔다.

성남시는 해당 조례가 시행되는 2020년 7월 1일부터 100리터 쓰레기봉투 대신 75리터 봉투를 제작 판매하고, 기존에 만들어진 100리터 쓰레기봉투는 소진 시까지 판매한다.

< 저작권자 © 분당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분당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